‘초면에 사랑’ 김광규, 깜짝 출연…진기주와 특급X코믹 열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 스틸컷/사진제공=SBS

배우 김광규가 SBS ‘초면에 사랑합니다’(연출 이광영, 극본 김아정)에 특별 출연한다.

지난 6일 방송된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계약직 비서 정갈희(진기주)는 온 몸을 바쳐 일한 보스 도민익(김영광)에게 권고사직 통보를 받고 분노에 휩싸였다. 정규직 전환만을 바라보며 보스의 일거수일투족을 챙기던 중 청천벽력을 접한 그가 오늘(7일) 이 위기를 타파하기 위한 파격적인 결단을 예고해 궁금증이 쏠렸다. 

7일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정갈희 역의 진기주 앞에 김광규가 떡하니 앉아 있다. 극 중 꼰대 사장님 역을 맡은 김광규는 만사가 귀찮은 표정과 그를 한심하게 바라보는 갑질 눈빛을 선보여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분노 게이지를 상승시킨다.

김광규의 코믹 열연이 기대되는 가운데 진기주(정갈희 역) 역시 어디 해보라는 듯 당당한 얼굴로 그를 마주하고 있다. 두 사람의 범상치 않은 만남이 예고됐다.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진은 “김광규와 진기주의 시너지가 정말 잘 맞아 떨어졌다. 두 배우가 보여줄 유쾌한 웃음을 기대해달라”고 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문제적 보스 도민익과 이중생활 비서 정갈희의 아슬아슬한 로맨틱 코미디를 담는다. 오늘(7일) 오후 10시 2회가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