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상씨’ 이외상 役 배우 이창엽,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 (공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이창엽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이창엽이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최근 KBS2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에서 이외상 역을 맡아 열연했던 이창엽이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을 맺고 배우로서의 힘찬 도약을 앞두고 있다.

이창엽은 2013년 SBS ‘상속자들’로 브라운관에 데뷔했다. 이어 MBC ‘별별 며느리’ ’20세기 소년소녀’ ‘부잣집 아들’에 출연하며 인지도를 쌓았다. 연극 ‘베헤모스’ ‘나쁜자석’, 뮤지컬 ‘마마 돈 크라이’ 등 무대와 스크린까지 넘나들며 끼와 연기력을 펼쳤다. 올해 초에는 ‘왜그래 풍상씨’에서 첫 주연을 맡기도 했다.

나무엑터스는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재능과 끼를 가지고 있는 배우 이창엽과 인연을 맺어 기쁘다. 이창엽이 특유의 매력과 잠재력을 한껏 발휘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고 전폭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나무엑터스는 배우 지성, 유준상, 이준기, 문근영, 천우희, 신세경, 박민영, 김향기, 서현 등이 소속되어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