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 홈즈’ 의뢰인 맞춤 코디로 김재환 출연…박나래와 홍대 일대 발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구해줘 홈즈’ 스틸./사진제공=MBC

MBC ‘구해줘 홈즈’에서 의뢰인 맞춤 코디로 가수 김재환이 출연한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5일 방송된 ‘구해줘 홈즈’는 메인타깃 2049 시청률 3.94%를 기록하며 일요일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중 TOP3에 올랐다. 2049 시청률은 광고주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지표. 그만큼 ‘구해줘 홈즈’가 젊은 시청층의 취향을 저격하고 있다는 뜻이다.

‘구해줘 홈즈’는 연예인 코디 군단이 의뢰인을 대신해 집을 찾아주는 프로그램이다. 매회 달라지는 의뢰인에 딱 맞는 연예인 코디 군단을 섭외, 유쾌한 재미와 알찬 정보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고 있다.

이런 가운데 오는 12일 방송되는 ‘구해줘 홈즈’에서는 워너원 출신 가수 김재환의 출연이 예고돼 기대를 모은다. 이제 막 워너원 숙소에서 혼자만의 집으로 이사한 김재환이 복팀 팀장 박나래와 함께 일러스트레이터 의뢰인의 작업실 겸 생활공간을 찾아 홍대와 망원동, 연남동 일대에서 발품을 파는 것.

앞서 김재환이 ‘구해줘 홈즈’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온라인상에서 뜨거운 화제와 관심을 불러 모았다. 2049 시청층의 지지는 물론 의뢰인의 취향까지 완벽하게 저격하는 코디 김재환의 활약이 기대된다.

김재환이 박나래와 함께 20대 아티스트의 홀로서기 집을 찾아 나설 ‘구해줘 홈즈’는 오는 12일 오후 10시 3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