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철, 추억 소환 토크쇼 ‘희톡’ 감동과 함께 마무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김희철. 사진제공=SJ레이블

그룹 슈퍼주니어의 김희철이 지난 4~5일 서울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우주대스타 김희철 토크쇼 HEETalk’을 개최했다

토크쇼는 과거 추억의 프로그램에서 착안한 세 가지 코너로 꾸려졌다. 첫 번째 코너는 ‘김희철의 아침마당’이었다. 팬들이 사전에 보낸 사연을 함께 읽고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현장에서 관객들의 투표를 통해 최고의 사연으로 뽑힌 팬에게는 특별한 선물을 증정했다.

두 번째 코너는 현재 사용하지 않는 폴더형 핸드폰, 플로피 디스크, 과거 유행했던 광고, 메신저 등을 살펴보며 추억을 나누는 ‘그땐 그랬지’였다.

세 번째 코너는 1990년대에서 2000년대 히트곡 가사의 일부를 보고 관객들이 직접 가수와 곡 제목을 맞추는 ‘도전! 희철 1000곡’이었다. 김희철은 가사만 보고도 속속 정답을 외치는 팬들에게 칭찬을 아끼지 않으며 더욱 가깝게 소통했다.

김희철은 지난 24일 발표한 신곡 ‘옛날 사람 (Old Movie)’을 부르며 토크쇼를 마쳤다.

김희철은 “앞으로도 여러분들이 저와 슈퍼주니어를 좋아했던 추억이 헛되지 않게 열심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철은 슈퍼주니어 그룹 활동을 비롯해 JTBC ‘아는 형님’, tvN ‘작업실’, SBS Plus ‘렌트채널 님은 부재중’ 등 다채로운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