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라이프’ 서경석, 크리에이터로서의 일상 최초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JTBC 예능 ‘랜선라이프’. 사진제공=JTBC

오는 7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이하 ‘랜선라이프’)에서는 ‘서경석TV’로 크리에이터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방송인 서경석의 하루를 공개한다.

서경석은 1993년 개그맨으로 데뷔해 27년 차가 된 방송인이다. 하지만 크리에이터로서는 막 100일이 지난 ‘신생아’다. 짧은 기간 동안 기획부터, 촬영, 섭외, 편집까지 모두 스스로 나서 39개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날 ‘랜선라이프’ 방송에서 서경석이 선보일 콘텐츠는 ‘위드 셀럽’이다. 이는 유명한 스포츠 스타들과 인터뷰하며 스포츠 팬들은 물론, 이에 대해 잘 모르는 구독자까지 쉽게 이해할 수 있게 풀이하는 코너다. 그간 야구해설위원 양준혁, LG트윈스의 차명석 단장 등이 출연했다.

‘위드 셀럽’의 이번 주인공은 야구계 레전드로 불리는 이종범이다. 데뷔와 동시에 MVP를 수상한 것은 물론 500도루, 시즌 196개 최다안타, 개인 통산 1000득점이라는 기록을 남기며 ‘바람의 아들’ ‘야구 천재’ 등 다양한 수식어를 얻었다. 현재 LG트윈스에서 2군 코치직을 맡고 있는 그를 만나기 위해 서경석은 경기도 이천의 구장을 방문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외에도 ‘랜선라이프’에서는 새로운 외국인 크리에이터 ‘단&조엘’이 등장해 ‘곱창 완전 정복’ 콘텐츠 제작기를 선보인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