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민남편’ 김수용, 해녀 체험 특집에 “물속에 못 들어가요”…모발이식 고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모발이식 사실을 밝힌 김수용. /사진제공=MBC ‘궁민남편’

김수용이 MBC ‘궁민남편’에서 자신의 비밀을 공개한다.

5일 방송되는 ‘궁민남편’에서 제주도로 떠난 차인표, 김용만, 권오중, 안정환, 조태관 등 다섯 남편과 특별 게스트 김수용은 특별한 일탈을 시도하며 안방극장을 기분 좋은 웃음으로 물들일 예정이다.

이날 여섯 남자는 제주도에서 즐길 수 있는 이색적인 스킨스쿠버인 해녀 체험에 나선다. 몸에 딱 달라붙는 해녀복을 완벽한 핏으로 소화해낸 여섯 남자는 오리발은 물론 테왁과 망사리, 비창, 호맹이 등 해녀들의 필수품을 쥐고 비장하게(?) 바다로 향한다.

그러나 김수용은 “물속에 들어가질 못한다”며 “일주일 전 모발이식을 했다”고 고백했다. 해녀 체험 특집에 해녀 체험을 하지 못하는 게스트의 등장이라는 아이러니에 웃음이 터졌다.

한 올, 한 올이 소중한 모발을 지키기 위해 물을 피하는 그에게 베테랑 해녀들은 찰떡같이 다른 방법을 제시했다. 과연 무기력증 김수용을 바다로 내보낸 묘안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차인표, 권오중, 조태관 등 연기자파와 안정환, 김용만, 김수용 등 예체능파로 나뉘어 대결도 펼쳤다. 과연 어느 팀이 제주의 산해진미를 잡아낼 수 있을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모발이식 사실을 깜짝 공개한 김수용과 다섯 남편의 폭소만발 제주도 일탈기는 5일 오후 6시 45분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