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형’ 아이즈원 안유진 “오늘 완전 ‘쿠라 형님’이다” 서운함 폭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JTBC ‘아는형님’ 방송 화면

JTBC ‘아는형님’에서 아이즈원이 가장 보고싶었던 아형 멤버를 꼽았다.

4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는 걸그룹 아이즈원이 전학생으로 등장했다.

이수근이 아이즈원에게 “아형 형님들 중 누굴 가장 보고싶었냐”고 묻자 권은비는 “널 만나고 싶었다”고 바로 답했다. 이유를 묻자 권은비는 “너무 방송을 재밌게 하셔서 궁금했다. 근데 실제로 보니 생각보다 차도남이어서 별로다”라고 공격했다. 이에 서장훈은 “사람들이 (이수근을) 너무 서글서글하게 보는데 실제로는 아무하고도 안 만나다”며 폭풍 공감했다.

안유진은 “호동이를 처음 만났다. 엄청 기대했는데 너무 사쿠라만 챙겨주더라. 우리도 아이즈원이다”라며 서운함을 털어놨다. 이에 아형 멤버들은 “유진이가 아이즈원에서 ‘강호동 피해자 101’ 첫 번째”라며 거들었다. 안유진은 “사쿠라 언니 이야기만 들으면 이렇게 착한 사람이 없다. 하지만 오늘은 너무하다. 완전 ‘쿠라 형님’이다. 아니, ‘아는 쿠라’다”라고 말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