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트로트가수 설운도의 반전 발라드 무대…문희준 “독보적이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가수 설운도가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 발라드 무대를 선보였다.

4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은 대표 트로트 가수가 총출동한 ‘반전 무대 특집’으로 설운도, 조항조, 유지나, 홍진영, 박현빈, 박구윤가 출연했다.

설운도는 윤현석의 ‘LOVE’를 선곡했다. 그는 발라드곡도 자신만의 창법으로 맛깔나게 소화했다. 고음부분에서는 폭발적인 가창력을 뽐내 관객들의 박수와 환호를 이끌어냈다. 관객들은 다같이 핸드폰 불빛을 킨 채 손을 흔들었다.

설운도의 노래가 끝난 후 MC 문희준은 “새로운 장르에 도전하는 모습이 멋지다. 설운도만의 발라드였다. 독보적이다”고 존경을 표했다. 조항도는 “객석과도 완벽히 소통했다. 감동의 무대였다”고 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