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V2’ 정유미, 반려견 그린이와 예능 나들이 #성공적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마이 리틀 텔레비전V2’ 방송 화면/사진제공=MBC

배우 정유미가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V2’에서 반려견 그린이와 좌충우돌 케미를 선보였다.

정유미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V2’(이하 ‘마리텔V2’)에서 반려견 그린이와 함께 출연해 강아지 IQ테스트, 펫타로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였다. 특히 “혼자 있는 시간이 많고 기다리는 시간이 많아 그리워하고 있다”는 그린이의 속마음을 담은 펫타로 결과를 듣고 눈물짓기도 했다.

지난 3일 방송에서는 정유미가 직접 그린이의 반려를 찾아 공개구혼에 나섰다. 10살이 된 노견 그린이의 ‘노처녀 탈출’을 위해 정유미는 직접 강아지 미용을 시도하며 특별 케어에 나섰다. 그런 정유미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시큰둥한 그린이의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최근 드라마 촬영으로 인해 그린이와 함께할 시간이 부족했다는 정유미는 ‘마리텔V2’를 통해 그린이와 특별한 추억을 만들고 싶어 출연을 결심했다고 말했다. 촬영 시작부터 계속해서 화면 밖으로 나가는 그린이와 그린이를 찾아 헤매는 당황한 정유미의 좌충우돌 케미가 시청자들로 하여금 훈훈한 미소를 유발했다. 천재견이라고 소개했지만 정작 주인의 말은 듣지 않는 그린이의 의외의 예능감이 유쾌한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평이다.

정유미는 오는 6월 3일 첫 방송 예정인 MBC 드라마 ‘검법남녀2’ 촬영에 한창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