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스펙트럼, 상큼해져 돌아온 여섯 멤버의 ‘애프터파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3일 방영된 KBS2 음악 프로 ‘뮤직뱅크’ 방송화면.

그룹 스펙트럼은 3일 오후 5시 방송한 KBS2 ‘뮤직뱅크’에 출연해 ‘AFTERPARTY(애프터파티)’ 컴백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날 스펙트럼은 ‘AFTERPARTY’ 콘셉트에 어울리는 상큼한 의상으로 무대에 올랐다. 앞서 선보였던 강렬한 이미지를 벗고 청량함을 가득 안은 채 돌아온 스펙트럼. 이들은 특유의 밝은 에너지가 넘치는 퍼포먼스로 ‘뮤직뱅크’를 가득 채웠다.

‘AFTERPARTY’는 힙합 장르와 EDM, 뭄바톤이 어우러진 곡이다. 청량감 있는 사운드와 감성적인 멜로디로 이뤄졌다. 가사에는 ‘청춘은 짧으니, 오늘을 더 즐기자’는 이야기를 담았다.

스펙트럼은 ‘뮤직뱅크’ 출연을 시작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