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몽’ 임주환 “일본인 검사 役…박수 부탁드린다”…훈훈한 미소에 ‘심쿵’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임주환 /사진제공=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배우 임주환이 MBC 특별기획 드라마 ‘이몽’의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임주환은 3일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공식 SNS에 ‘이몽’ 본방사수 독려 영상을 공개했다.

임주환은 “드라마 ‘이몽’에서 일본인 검사 후쿠다 역으로 인사드리게 되었습니다. 사전제작 드라마라서 다 촬영을 마치고 방송을 앞두고 있습니다.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리고, 스태프 분들과 배우 분들께 박수 부탁드리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5월 4일 토요일 오후 9시 5분 ‘이몽’ 많은 사랑해주세요”라며 미소 지었다.

임주환은 극중 기품과 매너를 갖춘 일본인 검사 후쿠다 역을 맡아 이요원(이영진 역)에게 안식처가 되어주는 따뜻한 사랑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몽’은 오는 4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5분에 4회씩 연속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