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오는 15일 컴백 확정…5개월 만에 완전체 활동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위너 컴백 포스터/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위너가 오는 15일 새 EP 앨범으로 컴백한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3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위너의 컴백을 알리는 티저 포스터를 게재했다. 공개된 티저에는 앨범 형태와 컴백일을 명시하는 ‘NEW EP RELEASE 2019. 05. 15’라는 문구가 새겨졌다.

위너는 선보이는 곡마다 세련된 음악성으로 호평 받았다. ‘공허해’, ‘센치해’, ‘릴리 릴리(REALLY REALLY)’, ‘럽미 럽미(LOVE ME LOVE ME)’ 등 트렌디한 음악을 내놨다. 특히 ‘릴리 릴리’를 통해 남자 아이돌 최초로 차트인 상태에서 1억 스트리밍을 돌파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이어 지난해 4월 정규 2집 ‘에브리데이(EVERYD4Y)’로 다양한 장르의 12트랙을 선보이며 음악적 스펙트럼을 증명했다.

위너는 지난 1월 첫 북미 투어를 개최해 7개 도시에서 7회 공연을 성료하며 글로벌 그룹으로 도약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