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면에 사랑합니다’ 김영광 “백상서 만난 박보영, ‘어비스’로 경쟁보단 응원”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김영광이 3일 오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김영광이 영화 ‘너의 결혼식’ 상대배우 박보영과 같은 시간대 방영 드라마로 경쟁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3일 오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광영 감독과 배우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구자성이 참석했다.

김영광은 T&T모바일 미디어1 본부장 도민익 역을 맡았다. 사고로 안면인식장애를 갖게 된다. 그는 “대본이 즐겁고 알기 쉬웠고, 설레는 기분을 들게 해서 좋았다”고 밝혔다.

김영광은 영화 ‘너의 결혼식’에서 호흡을 맞춘 박보영과 경쟁상대로 만나게 됐다. 같은 시간대에 박보영이 tvN ‘어비스’에 출연하게 된 것. 김영광은 “얼마 전 백상예술대상 때 박보영과 만났다. 경쟁의식은 전혀 없고 서로의 안부를 물으며 응원하는 마음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안면인식 장애를 겪는 보스와 이중생활을 하는 비서의 아슬아슬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오는 6일 오후 10시 첫 방송.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