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1위는?’, ‘보고싶은 얼굴’ 민해경 출격…다이아 채연∙예빈∙주은, 킬라그램과 한 무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사진제공=MBC

MBC ‘다시 쓰는 차트쇼 지금 1위는?'(이하 ‘지금 1위는?’)에 가수 민해경이 출연한다.

3일 방송되는 ‘지금 1위는?’은 1990년을 휩쓴 명곡가수들과 요즘 대세 가수들이 출연한다.

‘1위 가수’로는 1990년을 휘어잡은 매혹적인 대한민국 원조 디바 민해경이 출연한다. 1980년, 무려 19살이란 어린 나이에 데뷔 86년부터 91년까지 골든디스크 본상을 무려 6년 연속 수상한 민해경. 그는 총 23번의 1위 수상 경력 중 10번을 차지한 1990년 1위 곡인 ‘보고싶은 얼굴’로 다른 가수들의 도전을 받는다. 민해경은 ‘보고싶은 얼굴’로 아시아 국제가요제에서 한국 최초로 최우수가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19년 민해경과 다시 1위를 두고 경쟁할 ‘도전가수’로는 송대관, 임백천, 이정석, 조정현, 박영미가 등장한다. 특히 송대관은 등장하자마자 민해경에게 “아가야 잘 있었냐~”라며 기선을 제압했다고. 

또한 명품 발라드 ‘그 아픔까지 사랑한 거야’의 주인공 조정현이 등장해 반가움을 안길 예정이다. 1990년 대표 꽃미남 발라더인 그는 한국의 장국영으로 이름을 날렸던 당시 인기에 대해 고백, 특히 현장에서 공개된 조정현 옛날 사진을 보고 모두가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도전가수’ 짝꿍으로는 뮤지컬계의 아이돌 카이, 예능에서 쉽게 볼 수 없는 옥상달빛, 수란, 동아시아 최초로 아메리칸 아이돌 TOP10에 오른 한희준, 그룹 다이아의 채연, 예빈, 주은과 래퍼 킬라그램이 출연한다. 

특히, 정식 예능프로그램 출연은 처음인 옥상달빛은 명불허전 화음으로 ‘수고했어, 오늘도’를 개사해 전에는 볼 수 없었던 아름다운 각오를 선보였다고 한다. 더불어 다이아 채연, 예빈, 주은은 킬라그램과 한 팀을 이룬다. ‘다이아그램’으로 변신해 색다른 무대를 공개할 예정이다.

‘지금 1위는?’은 오늘(3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