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 신곡 ‘4시 44분’으로 국내외 음원차트 동시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박봄 ‘4시 44분’ 재킷. / 제공=디네이션

가수 박봄이 또 한 번 국내와 해외 음원차트 정상을 동시 석권했다.

지난 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 박봄의 새 솔로 음반 ‘리 : 블루 로즈(re: BLUE ROSE)’의 타이틀곡 ‘4시 44분’은 3일 오전 9시 기준으로 벅스와 소리바다 실시간 음원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다른 음원 차트에서도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호응을 얻고 있다.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를 비롯한 5개국 아이튠즈 톱(TOP) 음반 차트에서 1위, ‘4시 44분’은 캄보디아와 라트비아 2개국 아이튠즈 톱(TOP) 송 차트에서 정상을 찍었다.

이로써 박봄은 지난 3월 발표한 ‘스프링(Spring)’의 타이틀곡 ‘봄’에 이어 ‘4시 44분’까지 2연속 국내외 음원 차트 1위를 달성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4시 44분’의 의미는 천사의 숫자로 불리는 엔젤넘버 ‘444’에서 영감을 받은 것으로 ‘천사들이 당신의 가까이에서 도움과 보호를 주고 있다’는 긍정적인 메시지를 녹였다. 박봄은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살렸다. 또한 그룹 마마무 휘인이 피처링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