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로채널-다다익설’ 소유진 “나 딸 둘 있다”…갑작스런 딸 자랑 배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로채널-다다익설’ 스틸./사진제공=SBS

SBS ‘가로채!널’의 ‘다다익설’에서 배우 소유진이 딸 바보 면모를 드러낸다.

2일 방송되는 ‘다다익설’에는 환갑이 넘은 나이에 모델, 래퍼 등 각기 다른 분야에 도전해 인생 2막을 누리고 있는 시니어 모델 김칠두, 유튜버 김영자, 래퍼 임원철이 출연한다.

이야기 중 이들에게 특별한 공통점이 발견됐다.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는 데 있어 딸의 역할이 컸다는 것. 뜻밖에 펼쳐진 ‘딸 자랑 배틀’에 심용환 작가는 아들만 둘이라며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소유진은 “나 딸 둘 있는데”라며 딸 자랑 배틀에 은근슬쩍 합류해 웃음을 유발했다.

딸 덕분에 제2의 전성기를 누리게 됐다는 세 게스트의 사연은 이날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가로채널-다다익설’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