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뉴이스트 황민현 “닮은꼴 배우 박서준과 최근 친해져..워너원 막콘도 왔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그룹 뉴이스트 황민현 / 사진제공=KBS

그룹 뉴이스트 황민현이 ‘닮은 꼴’ 배우 박서준에게 연기 조언을 받은 사연을 공개한다.

2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에 스페셜 MC로 출연한 황민현이 ‘닮은 꼴’ 박서준과의 에피소드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해투4’ 출연 당시 황민현은 박서준과 닮은 외모로 인해 박서준 팬의 선물을 받은 적이 있다고 밝혔다. 황민현은 “최근에 박서준 형과 친해졌다. 워너원 마지막 콘서트 때도 와 주셨다”며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이어 그는 “박서준 형이 연기에 대한 좋은 말도 해 주셨다”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이에 황민현이 직접 들려 줄 박서준과의 훈훈한 스토리 전말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박진주 또한 박서준과 끈끈한 인연을 공개했다. 박진주는 “박서준과는 대학 동기”라면서 “’복면가왕’에 출연했을 때 박서준이 내 손동작만 보고 바로 알아차렸다”며 절친임을 인증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뿐만 아니라 박진주는 드라마 ‘남자친구’에 함께 출연한 박보검에 대해 “서로 엽사를 찍는 사이”라며 뜻밖의 관계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나중에는 서로 휴대폰만 들고 있어도 잔뜩 경계했다”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김형묵은 김혜수와 특별한 인연을 전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형묵은 “김혜수 선배님과는 영화 ‘국가 부도의 날’을 함께 찍었다. 성덕(성공한 덕수)이 된 것 같았다”며 수줍은 팬심을 드러냈다. 이어 “멜로를 찍는다면 김혜수 선배님과 찍고 싶다”며 열렬한 러브콜까지 보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