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이몽’ 윤상호 감독 “논란 있어도 김원봉 알아야 된다”

[텐아시아=조준원 기자]MBC 드라마 ‘이몽’의 윤상호 감독이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윤상호 연출,이몽

윤상호 감독이 2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특별기획 드라마 ‘이몽’ 제작발표회에서 설명하고 있다.

‘이몽’은 일제 강점기 조선을 배경으로 일본인 손에 자란 조선인 의사 이영진과 무장 비밀결사 의열단장 김원봉이 펼치는 첩보 액션 드라마다.

이요원, 유지태, 임주환, 남규리 등이 출연하며 오는 4일 첫 방송.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