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걸 쏟아부었다”…‘도시어부’ 네 번째 붕어 낚시대회 개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채널A ‘도시어부’/사진제공=채널A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 배우 주상욱과 조재윤이 출연해 도시어부들과 붕어 낚시대결을 펼친다.

2일 방송될 ‘도시어부’에는 지난번 전원 월척을 낚으며 놀라운 조황으로 성공리에 막을 내렸던 ‘天下第一 붕어 낚시 대회’가 제4회를 맞이한다.

지난 10월에 열린 ‘제3회 붕어 낚시 대회’를 성공적으로 이끈 이덕화가 다시 한번 주최를 맡는다. 최근 녹화에서 이덕화는 자신의 낚시 조직원(?)들을 총동원해 대회를 진행할 곳을 찾은 것은 물론 “사비를 이용해 총 1,000만 원 상당의 초호화 상품을 준비했다”며 붕어 낚시 대회에 모든 것을 쏟아부었다고 밝혀 현장을 술렁이게 했다.

이경규, 장도연과 게스트로 출연한 주상욱, 조재윤은 이덕화의 철저한 준비성에 감탄하며 월척에 대한 손맛과 초호화 상품에 대한 기대 속에서 낚시에 대한 열정을 불태웠다.

하지만 ‘넣으면 나온다’던 낚시터에서 붕어의 입질이 전혀 없자 이덕화는 초조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이에 제작진도 긴급 회의에 나섰다. 제작진은 도시어부 사상 최초로 촬영중단 및 긴급 추가 촬영을 하기로 결정했다.

‘도시어부’는 2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