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인 라이브’ 안현모 울게 만든 라이머의 프러포즈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지구인 라이브’ 안현모/사진제공=채널A

채널A ‘지구인 라이브’에서 안현모가 라이머에게서 받은 특별한 프러포즈 장면이 담긴 영상이 공개된다.

오는 3일 방송되는 ‘지구인 라이브’ 6회에서는 MC 안현모가 라이머에게서 받은 낭만적인 프러포즈를 밝힌다. 이날 방송의 여행 테마는 ‘결혼은 미(美)친 짓이다’로, 전 세계 각국의 독특한 결혼 문화가 소개된다. 이에 MC들은 각자 배우자와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된 에피소드를 털어놓는다.

2017년 라이머와 백년가약을 맺은 안현모는 100일 기념 데이트를 하던 도중 프러포즈를 받은 당시 상황이 촬영된 영상을가져와 스튜디오를 뜨겁게 달궜다. 영상이 공개되자 안현모는 눈시울을 붉히며 당시를 회상했고, “다시 보니 또 좋다”며 행복한 표정을 지었다. 과연 안현모가 라이머에게서 어떤 달콤한 프러포즈를 받은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박준형도 자신만의 특별한 프러포즈 방법을 공개했다. 평소답지 않게 쑥스러워하는 모습에 패널들도 놀라워했다. 그의 에피소드를 들은 하하는 “알고 보니 ‘최수종 스타일’”이라고 말했다.

MC들의 프러포즈 비하인드는 오는 3일 오후 9시 3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