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황민현, 청소 사랑 비주얼 황제의 말끔한 하루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나 혼자 산다’ 황민현/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뉴이스트 황민현의 ‘깔끔한’ 라이프가 공개된다. 황민현은 집 먼지는 기본, 자신의 몸에 세균도 용납하지 않는 깔끔함으로 시청자를 놀라게 할 예정이다.

오는 3일 방송될 ‘나 혼자 산다’에서는 뉴이스트의 비주얼 황제 황민현이 고차원의 멸균 라이프(?)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황민현은 일어나자마자 호텔에 버금가는 이불 각 맞추기로 침대 정리를 마치고 곧바로 화장실로 직행해 폭풍 양치질을 한다. 그는 일반 수준의 청소와 비교될 수 없는 청결함을 드러낸다.

또한 냉장고 안 음식, 화장대 위 온갖 향수와 화장품, 책장의 잡화와 장난감 등 모든 물건들을 일정한 규칙에 맞춰 정리하고 마음의 평온을 찾는다. 그는 카펫 위에는 슬리퍼를 신고 올라가지 않는 자신만의 독특한 청소 공식을 밝힌다.

뿐만 아니라 황민현은 3개월 차 나혼산남 답지 않은 자취 스킬로 감탄을 자아낸다. 냄새를 차단하기 위해 음식물 쓰레기를 바로 냉동고에 얼리는 기본 스킬부터 빨래를 할 때에도 “기분에 맞춰 다른 향을 사용한다”고 말한다. 마트 진열장을 방불케 하는 섬유유연제 가득한 찬장이 놀라움을 자아낸다.

비주얼 황제에서 청소 황제로 거듭난 황민현의 청소 일상은 오는 3일 오후 11시 10분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