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벤져스: 엔드게임’ 근로자의 날 91만 동원…누적 824만 돌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포스터/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이 역대 5월 1일 근로자의 날 평일 최고 흥행 신기록을 추가했다.

영진위통합전산망 기준 지난 1일 ‘어벤져스: 엔드게임’의 일일 관객수는 91만1492명을 기록했다. 종전 역대 근로자의 날 일일 최다 관객수 기록은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2016)가 세운 개봉 5일째인 2016년 5월 1일에 동원한 94만9797명으로 , 이날은 주말인 일요일이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의 77만2772명,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의 71만7324명의 평일 5월 1일 근로자의 날 흥행 기록을 모두 가뿐하게 넘으며 ‘어벤져스’시리즈의 모든 기록을 갈아치웠다. 이로서 역대 근로자의 날 흥행 기록은 1위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2016), 2위 ‘어벤져스: 엔드게임’, 3위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 4위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2018), 5위 ‘아이언맨3′(2013)으로 모두 마블 스튜디오 작품이 석권했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개봉 8일 만이 이날까지 누적 관객 수 824만2728명을 기록했다. 역대 최고 오프닝, 역대 개봉주 최다 관객수, 역대 일일 최다 관객수 및 개봉 1일째 100만, 2일째 200만, 3일째 300만, 4일째 400만, 5일째 600만, 7일째 700만, 8일째 800만 관객 돌파 및 역대 근로자의 날 평일 일일 최고 흥행 기록까지 더하며 역대 흥행 신기록을 연일 경신중이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최단기간 북미에서 4억 불 및 월드와이드로 14억 달러 이상 수익을 단숨에 거둬들이며 올해 흥행 1위에 등극했다. 중국은 누적 수익 30억 위안을 경신, 역대 외화 최초로 30억 위안 돌파 및 역대 외화 흥행 1위에 올랐다. 전세계가 그야말로 ‘어벤져스: 엔드게임’ 흥행 광풍에 휩싸였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은 인피니티 워 이후, 지구의 마지막 희망이 된 살아남은 어벤져스 조합과 빌런 타노스의 최강 전투를 그린 영화.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