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윌리엄∙벤틀리, 고기 스승 돈스파이크와 만남…’산적 비주얼 형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제공=KBS2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윌리엄, 벤틀리가 고기 먹방계의 대부 돈스파이크를 만난다.

28일 방송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275회는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기억’이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샘 아빠와 윌리엄, 벤틀리 윌벤져스 형제는 고기 아티스트 돈스파이크의 집을 방문한다. 돈스파이크와 떠오르는 먹방 신성 형제의 끝없는 고기 먹방이 펼쳐질 예정.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 윌벤져스는 저마다 얼굴만 한 고기를 손에 들고 뜯고 있다. 돈스파이크는 벤틀리 옆을 지키며 함께 먹방을 즐기고 있다. 장남 윌리엄은 아빠의 입에도 고기를 넣어주며 효자 면모를 보인다. 먹방이 만족스러운 듯 기뻐하는 벤틀리의 모습도 포착됐다.

최근 녹화에서 샘 아빠와 윌벤져스 형제는 돈스파이크 집에 방문했다. 돈스파이크의 집은 고기를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모든 조건이 갖춰져 있어 ‘고기의 성지’라 불린다고. 돈스파이크는 샘 가족에게 애피타이저부터 디저트까지 고기 끝판왕 코스를 제공했다. 고기에 대한 다양한 지식들을 전수하기도 했다.

윌리엄과 벤틀리는 ‘산적’을 연상시키는 고기 먹방으로 돈스파이크 삼촌의 심장을 저격했다고 한다. 얼굴보다 큰 고기를 뼈째로 들고 뜯어먹는 윌리엄, 벤틀리의 모습에 돈스파이크도 기뻐했다고 한다.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28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