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애들’ MC들, 컬링 여자 국가대표와 만남…김신영 ‘컬링 구멍’ 등극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요즘애들’/사진제공=JTBC

JTBC ‘요즘애들’에서 MC들이 빙판 위를 뒹굴며 웃음 폭발 몸개그를 펼친다.

28일 방송되는 ‘요즘애들’에는 컬링 여자 국가대표를 만나러 간 MC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오늘의 ‘요즘 애들’인 컬링 여자 국가대표 ‘팀 김민지(스킵)’의 등장에 MC들은 아이돌 그룹 같다고 칭찬하며 훈훈한 첫 만남을 가졌다. 컬링장으로 이동해 컬링 수업을 받던 MC들은 기초 수업에서부터 분투했다. 특히 춤부터 노래까지 모든 분야에서 활약하며 ‘요즘애들’ 만능 캐릭터로 불렸던 김신영은 ‘컬링 구멍’으로 등극했다.

혹독한 컬링 수업을 통해 몰라보게 실력 향상이 된 멤버들은 ‘요즘애들’배 컬링 대회를 펼쳤다. 수업 내내 에이스로 활약한 유재석과 양세형을 필두로 두 팀의 불꽃 튀는 대결이 펼쳐져 눈길을 끌었다. 과연 대결의 결과와 패배 팀이 받을 ‘역대급’ 벌칙은 무엇일까?

‘요즘애들’은 28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