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민남편’ 안정환-유상철-김병지, 박지성 향한 토로(?)의 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궁민남편’/사진제공=MBC

MBC ‘궁민남편’에서 박지성을 향한 토로(?)의 장이 열린다.

오늘(28일) 방송되는 ‘궁민남편’ 28회에서는 박항서 특집 3탄 ‘항서와 아이들’을 준비, 그의 애제자인 안정환을 비롯해 유상철, 김병지가 특별 게스트로 출연한다.

특히 그들이 멤버로 있는 월드컵 주역들의 모임 TEAM2002(팀2002)에 대한 이야기를 꽃피운다. 박지성을 향한 진심어린 고백이 줄을 잇는다고 한다.

모임 회장인 김병지는 해외에 있어 참석이 어려운 박지성에게 서운함을 드러냈다. 또한 이 서운함을 달랠 남다른 방법을 말하며 주위에 웃음을 안겼다고 한다. 

안정환 역시 박지성을 향해 “돈으로 따지면 가장 큰형”이라고 말했다. 이어 “야, 큰형아! 좀 쏴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궁민남편’은 오늘(28일) 오후 6시 45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