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돼먹은 영애씨17’ 이규한 “밝은 에너지 많이 받았다” 종영 소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이규한./ 사진제공=래몽래인

배우 이규한이 tvN 불금시리즈 ‘막돼먹은 영애씨 17’ 의 종영 소감을 밝혔다.

이규한은 26일 소속사를 통해 “극 중 규한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 매력적인 캐릭터를 만나 코믹하고 유쾌한 연기를 선보이면서, 나 스스로 밝은 에너지를 많이 받았고 즐거웠다”며 “”막영애’와 같은 장수 프로그램의 가족으로 함께 할 수 있다는 것은 큰 행복이다. 함께한 동료 및 스태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 드리며 앞으로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규한은 지난 ‘막돼먹은 영애씨 16’에 합류해 승준의 사촌 동생 규한 역을 맡아 활약해왔다. 성인웹툰작가이자 민폐甲 객식구로 코믹연기를 선보여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이번 시즌에서는 어시스턴트 역할로 출연한 제형(연제형 분)과의 옥탑방 브로케미 및 라수아(박수아분)와의 알 수 없는 러브라인으로 극의 한 축을 담당하며 재미를 안겼다. 이규한은 자신만의 색깔로 규한 캐릭터를 완성하며 제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규한은 다음 작품을 검토 중이며 JTBC 신규 예능 ‘쉘 위 치킨’에 MC로 합류할 예정이다. ‘막돼먹은 영애씨 17’은 오늘(26일) 오후 12회를 마지막으로 종영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