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월화드라마’ 폐지설에 “정확한 사실 확인 중”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MBC 로고.

MBC ‘월화드라마’ 폐지설이 제기됐다.

25일 오후 조선일보는 MBC 관계자의 말을 빌려 “MBC가 오는 7월 방영 예정된 ‘어차피 두 번 사는 인생’을 끝으로 월화드라마를 폐지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기존에 편성돼 오는 6월 방영 예정인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또한 편성시간을 옮기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오후 10시에 방송되던 것을 1시간 앞당겨 내보내는 방안이다.

이에 대해 MBC는 정확한 입장을 내기 위해 사실을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