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김나희 “방송 출연 후 선배 장도연에게 연락왔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나희. / 사진제공=포켓돌 스튜디오

‘내일은 미스트롯’의 김나희가 개그우먼 장도연에게 감사함을 표했다.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제작발표회가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무대에 오르는 준결승 진출자 송가인·홍자·강예슬·두리·정다경·정미애·김나희·박성연·하유비·김소유·숙행·김희진 총 12명이 참석했다.

‘미스트롯’은 트로트 전성기의 부활을 꿈꾸며 차세대 트로트 스타 ‘트롯걸’을 뽑는 국내 최초의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개그우먼 김나희는 ‘미스트롯’을 통해 트로트가수에 도전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그는 “화제의 중심에 있는 프로그램에 12명 안에 들었다는 것만으로도 영광”이라고 밝혔다. 주변 개그맨들의 반응에 대해서는 “처음에는 악마의 편집을 당하거나 우스꽝스러워 질 수 있다고 걱정을 많이 해줬다. 개그우먼이 가수에 도전한다고 하면 안 좋은 시선을 가지고 볼 수 있으니까. 그래서 더 진지하게 해야 한다고 조언도 많이 해줬다”며 “방송 후 많은 동료들이 ‘감동 받았다’ ‘네가 개그우먼의 힘’이라며 연락이 많이 왔다. 장도연 선배도 너무 자랑스럽다고 해줬다”고 감사를 표했다.

심사위원인 12명의 마스터 중 누가 콘서트에 왔으면 좋겠냐는 질문에 김나희는 “어느 분이라도 오시면 좋겠다”며 “부담은 되겠지만 나아진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장윤정 마스터님이 온다면 너무 영광스러울 것 같다”고 말했다.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는 5월 4~5일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인천(25일), 광주(6월 8일) 천안(22일) 대구(29일) 부산(7월 13일) 수원(20일) 등 7개 도시에서 개최된다.

25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미스트롯’ 9회에서는 12명의 준결승 진출자 중 결승전에 진출할 5명이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