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송가인-홍자가 밝힌 서로의 강점은?…’감정 전달 vs 파워’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송가인(왼쪽), 홍자가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 사진제공=포켓돌 스튜디오

‘내일은 미스트롯’의 송가인과 홍자가 서로의 강점을 밝혔다.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제작발표회가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무대에 오르는 준결승 진출자 송가인·홍자·강예슬·두리·정다경·정미애·김나희·박성연·하유비·김소유·숙행·김희진이 참석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미스트롯’ 8회는 평균 시청률 12.9%(닐슨코리아, 전국 유료가구 기준)를 돌파하며 3주 연속 종편 예능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어 2주 연속 비 드라마 화제성 1위를 달성했고, 출연자 송가인과 홍자가 나란히 출연자 화제성 1·2위를 차지했다.

송가인은 “고속터미널 지하상가 마니아인데 사장님들이 많아 알아봐주신다”며 “서비스도 많이 주시고 응원도 해준다”고 고마워했다. 홍자는 “응원 메시지를 많이 받는다. 그 힘으로 무사히 무대를 마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강력한 우승후보로 꼽힌 송가인과 홍자는 서로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송가인은 “(홍자) 언니는 감정 전달이 뛰어나다. 나는 그 부분이 많이 부족해서 언니를 보고 많이 배웠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홍자는 “가인이는 노래할 때 파워가 있다. 사람들이 듣기 좋은 흡수력도 있다. 두 가지는 정말 타고난 것 같다”고 칭찬했다.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는 5월 4일과 5일 양일간 진행되는 서울 콘서트를 시작으로 5월 25일 인천, 6월 8일 광주, 6월 22일 천안, 6월 29일 대구, 7월 13일 부산, 7월 20일 수원까지 총 7개 도시에서 개최된다.

25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미스트롯’ 9회에서는 12명의 준결승 진출자 중 결승전에 진출할 5명이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