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의 참견’ 황광희, 신박한 SNS 핵인싸템에 ‘눈독’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SNS 인기템 리뷰. /사진제공=KBS Joy ‘쇼핑의 참견’

황광희가 KBS Joy 예능프로그램 ‘쇼핑의 참견’에서 낮잡아보던 SNS 잇템의 매력에 빠져버렸다.

25일 방송되는 ‘쇼핑의 참견’ 7회에서는 이상민, 민경훈, 황광희, 송해나, 지숙이 SNS상을 뜨겁게 달구며 품귀현상을 일으키고 있는 잇템들 체험에 나선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단돈 5000원 이하의 SNS 핫템들이 소개됐고 다섯 MC들은 핵인싸템 리뷰를 했다. 원래 용도는 아이들의 장난감이었지만 어른들 사이에서 구매 열풍이 일고 있는 미니세탁기의 등장에 황광희는 “애기들 거잖아”라고 비웃으며 그 기능을 의심한다. 그러나 이내 미니세탁기의 신박한 기능들을 체험하며 헤어날 수 없는 매력에 빠져들었따.

지숙은 미니 세탁기 기능의 한계를 시험하기 위해 칵테일 만들기에 도전했다. 비장한 표정으로 칵테일 제조에 나선 지숙은 자연스러운 손놀림(?)으로 고급 스킬을 자랑했다.

다섯 MC들은 미니세탁기 뿐만 아니라 친구, 연인, 심지어 아이를 둔 부모들에게 꿀템으로 인기몰이 중인 LED 반지 사탕까지 다양한 인싸 아이템들을 살펴본다. 5000원 이하의 핫템들 중 그들의 원픽을 선정하고 기능까지 검증한다.

반신반의해하던 황광희마저 반하게 만든 미니세탁기의 신박한 기능들은 무엇일지, SNS ‘핵인싸템’ 리뷰는 25일 오후 9시 5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