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맨, 1년 만에 컴백…오늘(25일) 신곡 ‘와쑤’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전자맨 신곡 ‘와쑤’ 재킷. / 제공=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 전자맨이 새 싱글 음반으로 돌아왔다.

25일 소속사 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는 “전자맨이 이날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싱글 음반 ‘와쑤(Wassu)’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Wassu’는 에쓰닉 딥 하우스(Ethnic Deep House) 트랙 장르로, ‘자신의 신념을 지켜라’라는 뜻이 반복적으로 녹아있다. 영화 음악 감독으로 유명한 노형우 음악감독이 스트링 편곡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전자맨은 네버랜드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Wassu’는 적당한 하우스 비트와 사운드가 섞인 대망의 하우스 트랙이라 자신한다”고 소개했다.

국내 전자음악의 대표 프로듀서 전자맨은 2017년 첫 번째 싱글 음반 ‘공기가 뜨거워’를 발매하며 본격 음악 활동에 나섰다. 첫 번째 싱글부터 세계적인 스트리트 댄서 마르퀴즈 스콧(Marquese NONSTOP Scott)이 뮤직비디오에 참여하며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까지 관심을 받았다.

이어 그는 지난해 에스토니아 출신 일렉트로 팝 록밴드 아이웨어 익스페리먼트(I Wear* Experiment)와 더불어 한 리믹스 트랙 ‘DOGS’를 비롯해 두 번째 싱글 ‘그대로 Relax’를 발매하며 지속적으로 화제를 모았다. 또 꾸준한 음악 활동뿐만 아니라 SBS 라디오 러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서 주말 고정 게스트로 활약하고 있다.

전자맨은 이번 새 싱글 음반 발매를 기념하며 오는 26일 서울 성수동 올드나이브스에서 DJ파티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