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보미, “아이돌 검색하며 공부…에이핑크 정보도 알려주고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에이핑크의 윤보미가 25일 오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서울에서 열린 Mnet ‘TMI 뉴스’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MC로서 임하는 자세와 바라는 점을 얘기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에이핑크의 윤보미가 “에이핑크 멤버들도 초대하고 싶다”고 바랐다.

25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Mnet의 새 예능 ‘TMI NEWS’의 제작발표회에서였다.

‘TMI NEWS’는 아이돌 그룹들의 사소하고 다양한 정보들을 뉴스와 토크쇼 형식으로 전하는 프로그램이다. 매회 다른 게스트가 출연한다.

윤보미는 “매회 나오는 아이돌들을 검색해서 찾아본다”며 “팬들이 좋아할 것 같아서 우리 그룹의 멤버들도 빨리 초대하고 싶다는 생각이 촬영하며 들었다. 사소한 정보를 알려주는 것이 어려운 일이 아니다”고 밝혔다.

또 “‘TMI NEWS’에서 알려주는 정보들이 처음부터 끝까지 다 신선하고 생각지도 못한 것이었다. 팬들의 제보 중에서는 ‘원래 그룹 내 키가 작은 멤버인데 왜 사진 속에서는 크게 나왔지?’라고 궁금증이 들었다는 제보도 있었다”고 말했다.

‘TMI NEWS’는 25일 저녁 8시부터 매주 목요일에 방영된다. 1회엔 그룹 아이즈원이 출연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