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전국 콘서트, 공연 문의 폭주에 5월 5일 추가 공연 확정

[텐아시아=우빈 기자]

‘미스트롯’ 전국 투어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컬쳐팩토리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가 추가 공연을 확정했다.

25일 공연기획사 컬쳐팩토리 측은 “‘미스트롯’이 오는 5월 4일 공연 매진을 마감했다. 성원에 힘입어 5월 5일 추가 공연을 확정했으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추가 공연 티켓은 25일 저녁 8시 인터파크를 통해 오픈된다.

추가 공연 소식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증명하고 있는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는 5월 4일 서울 ‘효 콘서트’를 시작으로 5월 25일 인천, 6월 8일 광주, 6월 22일 천안, 6월 29일 대구, 7월 13일 부산, 7월 20일 수원에서 관객을 만난다.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는 티켓 오픈 전부터 공연기획사와 제작사로부터 문의가 쏟아졌고, 서울 ‘효 콘서트’ 무대에 오를 12인이 공개되자마자 더욱 큰 사랑 속 추가 공연까지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서울 ‘효 콘서트’ 무대에 오르는 12인은 송가인과 강예슬, 홍자, 두리, 정다경, 정미애, 김나희, 박성연, 하유비, 김소유, 숙행, 김희진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