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윤지성, 5월 14일 입대…”많이 고맙고, 항상 미안하다” (전문)

[텐아시아=김명상 기자]

프로젝트 아이돌그룹인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5월 14일 입대한다.

윤지성은 25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입대 소식을 전했다. 글을 통해 윤지성은 “5월 14일에 입대하게 됐다. 미안한 건 올해 이별을 많이 겪게 하는 것”이라고 적었다.

또한 윤지성은 “내가 지금까지 지켜본 밥알들(팬클럽)은 단단하고 강한 것 같아서 걱정 없다”며 “많이 고맙고, 항상 미안하다는 거 잊지 말아달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워너원 활동을 마치고 지난 2월 솔로 데뷔 앨범 ‘어사이드(Aside)’를 발표한 윤지성은 오는 25일 오후 스페셜 앨범 ‘디어 다이어리(Dear diary)’를 발매하고 5월 4~5일 양일간 서울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팬미팅을 가질 예정이다.

다음은 윤지성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윤지성입니다. 다들 오늘 하루 잘 보내셨어요? 다름이 아니라 밥알들에게 제일 먼저 전하고 싶은 말이 있어서 이렇게 카페에 글을 남겨요.

저 5월 14일에 입대하게 되었습니다. 놀란 밥알도 있을 테고 담담하게 받아들이는 밥알도 있을 거 같아요. 제가 밥알들에게 미안한 건 다른 것보다 올해 이별을 많이 겪게 하는 것 같아서 그게 무엇보다 많이 미안해요.

그래도 나는 우리 밥알들 걱정 안 해요. 내가 지금까지 지켜본 밥알들은 단단하고 강한 것 같아요. 그래서 난 걱정 없어요. 밥알들도 나 걱정하지 마요. 건강하게 조심히 잘 다녀올게요. 하고 싶은 말이 굉장히 많지만 내가 많이 고맙고, 항상 미안하다는 거 잊지 않았으면 해요.

우리 아직 볼 날 많이 있으니까~남은 이야기는 우리 팬미팅에서 더 하기로 해요. 앨범 발매 전에 이런 얘기 해서 미안해요. 그래도 밥알들에게 제일 먼저 말하고 싶었어요. 우리 내일 또 만나요. 고마워요. 항상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