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박주희, OCN ‘왓쳐’ 출연 확정…한석규·김현주·서강준과 호흡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박주희./ 사진제공=클로버컴퍼니

배우 박주희가 OCN ‘왓쳐(WATCHER)’에 출연한다.

24일 소속사 클로버컴퍼니는 “박주희가 ‘왓쳐’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왓쳐(연출:안길호/극본:한상운/제작:스튜디오드래곤)’는 비극적 사건에 얽혔던 세 남녀가 경찰의 부패를 파헤치는 비리수사팀이 되어 권력의 실체를 밝혀내는 스릴러다. 경찰을 잡는 경찰인 감찰이라는 특수한 수사관을 소재로 해 관심을 모은다. 사건 속 범인을 잡는 일반적인 수사 드라마를 넘어, 사건을 해결하면서 그 이면에 얽힌 인간의 다면성에 대해 이야기하는 새로운 스타일의 심리 스릴러가 그려질 예정이다.

박주희는 극중 조수연으로 분해 한석규, 김현주, 서강준 등과 호흡한다. 수연은 화학 석사 출신으로, 과학수사팀 전문 요원 특채를 통해 경찰에 들어온 인물이다. 처음에는 명확한 증거로 범인을 잡는다는 자부심에 보람을 느끼며 근무하지만, 한순간의 실수로 확실한 용의자를 풀어주게 된 이후 중압감을 견디지 못하고 전출 신청을 해 감찰반으로 들어간다.

데뷔 이후 다수의 독립영화를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해온 박주희는 최근 드라마 ‘오늘의 탐정’ ‘황금빛 내 인생’ ‘내일 그대와’ 등 안방극장에서도 활발하게 활동했다. 이처럼 스크린과 안방을 넘나들며 활약하는 박주희가 ‘왓쳐’에서 보여줄 활약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왓쳐’는 올 하반기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