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김재욱 도촬 후 해맑은 미소…‘입덕’을 부르는 비주얼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녀의 사생활’ 스틸. / 사진제공=tvN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에서 박민영이 김재욱을 도촬한다.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박민영 분)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김재욱 분)을 만나며 벌어지는 본격 덕질 로맨스다.

지난 방송에서 박민영(성덕미 역)과 김재욱(라이언 역)은 진짜보다 달달하고 짜릿한 ‘가짜 연애’를 시작해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다. 이런 가운데 ‘그녀의 사생활’ 측은 24일 김재욱에게 ‘입덕(누군가를 덕후처럼 좋아하기 시작했다는 말)’한 듯한 박민영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민영은 김재욱의 모습을 멀리서 도촬하고 있다. 안정적인 자세와 피사체를 향한 애정 가득한 눈빛이 팬들에게 인정받는 ‘홈마(홈페이지 마스터)’의 분위기를 고스란히 보여준다. 다만 그가 촬영하는 대상이 최애(가장 좋아하는) 아이돌이 아닌 김재욱이라는 점이 관심을 모은다.

김재욱도 달달한 눈빛으로 누군가를 바라보고 있다. 김재욱의 입가에 슬며시 떠오른 미소가 보는 이들의 광대까지 들썩이게 한다. 가짜 연애와 함께 본인들만 모르는 ‘입덕’이 펼쳐질 것이 예고돼 벌써부터 심장을 두근거리게 한다.

‘그녀의 사생활’ 제작진은 “박민영과 김재욱이 진짜보다 더 설레는 가짜 연애를 보여줄 예정”이라며 “24일(오늘) 방송에서는 두 사람의 관계에 변화를 선사할 큰 사건이 터진다”고 귀띔했다.

‘그녀의 사생활’은 24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