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베리베리 “변화무쌍한 매력 보여주겠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베리베리가 24일 오전 11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두 번째 미니음반 ‘베리어블(VERI-ABLE)’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베리베리가 4개월 만에 새 음반을 발표하며 “변화무쌍한 우리의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24일 오전 11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두 번째 미니음반 ‘베리어블(VERI-ABLE)’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다.

호영은 “‘진실된 진짜를 보여주겠다’는 의미를 담은 팀 이름처럼 이번 활동을 통해서도 진정성 있는 매력을 보여줄 것”이라고 힘줘 말했다. 이어 동헌은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오후 6시 공개되는 이번 음반에는 타이틀곡 ‘딱 잘라서 말해 (From Now)’를 비롯해 ‘러브 라인(Love Line)’ ‘나 집에 가지 않을래’ ‘겟 레디(Get Ready)’ ‘밝혀줘’와 CD에만 수록되는 6곡이 담겨있다. ‘딱 잘라서 말해’는 뉴 잭 스윙 장르로, 달콤한 고백을 풀어낸 곡이다. 리더 동헌과 호영이 작사에 참여했다. 지난 1월 데뷔해 작사·작곡과 안무 창작, 영상 편집 등 다방면에서 실력을 뽐낸 베리베리는 이번에도 한층 발전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베리베리는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 활동에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