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석환X박준규X박희진X김영웅, ‘검법남녀2′ 출연…’동부지검 신스틸러’ 활약 계속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검법남녀2’에 출연하는 배우 안석환(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박준규, 박희진, 김영웅/사진제공=MBC

MBC 첫 시즌제 드라마 ‘검범남녀 시즌2’(극본 민지은, 연출 노도철)에 안석환, 박준규, 박희진, 김영웅이 출연한다.

‘검법남녀2’ 제작진은 24일 “동부지검의 신스틸러였던 안석환, 박준규, 박희진, 김영웅이 시즌2에 모두 출연한다”고 밝혔다. 

‘검법남녀2’는 까칠 법의학자와 열혈신참검사, 베테랑 검사가 시즌1의 엔딩을 장식했던 ‘오만상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특별한 공조를 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을 예정이다. 

특히 시즌1을 장식했던 배우 정재영, 정유미, 오만석이 출연을 확정 지은 데 이어 안석환, 박준규, 박희진, 김영웅까지 출연 소식을 전해 시즌2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극중 노한신 역을 맡은 배우 안석환은 시즌2에서 차장검사로 승진한 후 지검장이 되려는 욕망을 가진 캐릭터다. 강동식 역의 수사계장 박준규는 베테랑 수사관으로 시즌1에서 유쾌한 매력을 보여준 만큼 시즌2에서도 개성 있는 모습을 예고하고 있다.

또한 은솔 검사(정유미)의 수사를 돕기 위해 화장실 청소부, 동네 아주머니 등으로 변신하며 다재다능한 매력을 보여준 검찰실무관 천미호 역의 박희진 역으로 또 한번 재미를 선사한다.

중앙지검 특수부에서 동부지검 형사부로 발령받은 수사계장 양수동 역의 김영웅도 극에 힘을 보탠다. 

이에 노도철 PD는 “검법남녀 시즌1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로 극의 재미를 더했던 동부지검 배우들이 모두 출연을 확정지었다. 지난 시즌 함께했던 배우진들의 환상 호흡과 더욱 강해진 배우들의 개성 넘치는 연기로 시즌1보다 더욱 높은 몰입감과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검법남녀 시즌2’를 기다리는 팬 여러분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현장 스태프들과 배우들 모두가 열심히 노력하며 촬영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했다.

‘검법남녀’는 지난 13일 ‘휴스턴 국제 영화제’ TV 드라마 시리즈 부문 금상을 수상했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후속으로 오는 6월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