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美 FOX5 유명 모닝쇼 ‘굿데이 뉴욕’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NCT 127.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엔시티 127(NCT 127)이 첫 북미 투어를 앞두고 미국 TV와 라디오 방송에 출연하며 이목을 끌고 있다.

NCT 127은 지난 23일 오전 9시(현지시간) 미국 FOX5의 유명 토크쇼 ‘굿데이 뉴욕(Good Day New York)’ 생방송에 출연했다. 오는 5월 24일 발표 예정인 새 음반 소개와 첫 북미 투어를 펼치는 소감 등을 밝혔다.

‘굿데이 뉴욕’은 매주 월~금요일 오전 4시 30분부터 10시까지 생방송되는 FOX5의 유명 아침 프로그램으로, 이날 방송에서는 NCT 127의 출연에 앞서 스튜디오 앞에서 기다리는 팬들의 모습,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으며 들어오는 NCT 127의 모습도 실시간으로 보여줬다.

“전 세계적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지닌 인기 K팝 그룹”이라는 MC 소개에 등장한 NCT 127은 신곡 ‘슈퍼휴먼(Superhuman)’에 대해 “우리 모두 슈퍼휴먼이 될 수 있다는 긍정적인 의미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고, 포인트 안무까지 알려주며 시선을 모았다.

더불어 NCT 127은 “우리는 다국적 멤버들로 구성된 만큼 다양한 문화가 모여있다는 점이 특별하다. 우리가 무대 위에서 하나가 될 때 슈퍼휴먼이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뉴저지 프루덴셜 센터(PRUDENTIAL CENTER) 공연에 대해서도 “북미 투어 첫 공연이라 떨리기도 하지만, 팬들을 만날 생각에 흥분된다”고 말했다.

앞서 NCT 127은 지난 18일(현지시간) 미국 ABC의 ‘굿모닝 아메리카(Good Morning America)’와 ‘스트라한 & 사라(Strahan and Sara)’에도 등장했다. 북미 최대 위성 라디오 방송국 ‘시리우스 엑스엠(Sirius XM)’과 1000만명의 청취자를 보유한 미국 유명 라디오 방송사 ‘아이하트라디오(iHeartRadio)’, 뉴욕 인기 라디오 채널 ‘지원헌드레드(Z100)’ 등 각종 라디오 채널과도 인터뷰를 진행하며 NCT 127에 대한 현지의 관심을 입증했다.

현재 월드 투어를 펼치고 있는 NCT 127은 24일(현지시간) 뉴저지 프루덴셜 센터 공연을 시작으로 애틀랜타 마이애미 댈러스 피닉스 휴스턴 시카고 산호세 로스앤젤레스 밴쿠버 토론토 등 미국과 캐나다 11개 도시에서 12회 공연을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