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여러분!’ 최시원, 표정 또 터졌다…코믹·진지함 오가는 표정 부자

[텐아시아=우빈 기자]

‘국민 여러분!’ 최시원 / 사진=KBS 방송화면

KBS2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 최시원이 화제다.

최시원은 ‘국민 여러분!’에서 얼떨결에 국회의원 출마를 하게 된 베테랑 사기꾼 양정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특히 지난 22일 방송에서는 양정국이 사채를 못 갚아 국회의원 선거에 나가게 된 것이라고 오해한 아내 김미영(이유영 분)에게 끝내 자신이 사기꾼이라는 사실을 솔직하게 밝히지 못한 채, 연신 괴로워하는 이야기가 펼쳐졌다.

또한 거짓 공약에 혼란스러워하던 양정국이 사전 여론 조사에서 3.9%의 저조한 지지율이 나오자 매우 실망하고, “유권자에게는 거짓말을 하지 말라. 인생이 걸린 일에는 사기 치지 말라”는 아버지 양시철(우현 분)의 조언을 들은 후, 독기가 가득 찬 표정으로 TV토론에 나가겠다고 결심하는 장면이 그려져 다음 회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최시원은 극 중 솔직해지고 싶지만 거짓말을 계속할 수 밖에 없는 캐릭터의 이중적 행동은 물론 코믹과 진지함을 오가는 감정을 다양한 표정으로 진정성 있게 표현해 ‘표정 부자’에 등극하며 시청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