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법남녀2’ 주진모-송영규-고규필-노수산나, 국과수 명품조연 다시 뭉친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주진모(왼쪽 위부터 차례로), 송영규, 노수산나, 고규필. /사진제공=각 소속사

MBC의 첫 번째 시즌제 드라마 ‘검범남녀 시즌2’에 주진모, 송영규, 고규필, 노수산나가 출연을 확정했다.

오는 6월 3일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월화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는 시즌1을 성공적으로 이끈 주역 정재영, 정유미, 오만석이 출연을 결정해 시즌2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검법남녀 시즌2’는 까칠 법의학자와 열혈신참검사, 베테랑 검사의 리얼한 공조를 다룬 드라마로, 시즌2에서는 시즌1의 엔딩을 장식했던 ‘오만상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국과수와 동부지검이 다시 한번 조우할 예정이다. 국과수의 신스틸러 군단인 주진모, 송영규, 고규필, 노수산나까지 연이어 출연 소식을 알리면서 시즌2를 기다려왔던 팬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주진모는 삭막한 국과수에 한 줄기 개그를 선사하는 ‘닥터 아재킹’ 박중호 역을 맡아 백범(정재영 분)과는 다른 스타일의 매력을 선보인다. 송영규는 법의관 마도남으로 분해 백범과 대립 각을 세우게 된다. 장성주 역을 맡은 고규필과, 한수연 역을 맡은 노수산나는 법의조사관으로 분해 백범과 함께 사건의 실마리를 풀어나간다. 이들은 정재영과의 호흡을 통해 극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노도철 PD는 “‘검법남녀’ 시즌1에 등장했던 국과수 신스틸러 군단이 시즌2에도 출연 하면서 색다른 매력을 펼칠 예정이다. 기존의 캐릭터들이 시즌1과 다르게 시즌2에서는 어떤 활약을 펼칠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검법남녀 시즌 2’는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후속으로 오는 6월 방송될 예정이다. 시즌1은 지난 13일 휴스턴 국제 영화제에서 TV 드라마 시리즈 부문 금상을 수상했다.

사진제공=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원츠메이커 엔터테인먼트, 매니지먼트 오름, 미스틱스토리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