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여진, ‘신입사관 구해령’ 출연 확정…신세경-차은우와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여진/사진제공=935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여진이 MBC 새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연출 강일수, 한현희, 극본 김호수)에 출연한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19세기 초를 배경으로 하는 픽션 사극으로 별종으로 취급받던 여사(女史)들이 남녀가 유별하고 신분에는 귀천이 있다는 해묵은 진리와 맞서며 ‘변화’라는 소중한 씨앗을 심는 이야기.

극중 김여진은 이림(차은우)의 할머니인 대비 임씨 역을 맡았다. 대비 임씨는 겉으로는 인자한 대비이지만, 속으로는 오뉴월 강물도 얼려버릴 만큼 매서운 한과 독을 품고 있는 인물.

드라마 ‘내 뒤에 테리우스’ ‘붉은 달 푸른 해’ ‘복수가 돌아왔다’ 등 다수의 작품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보여준 김여진의 연기가 기대된다. 

한편, ‘신입사관 구해령’은 오는 7월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