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M, 부산서 7집 발매 기념 콘서트 개최…“노래할 수 있어 감사”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KCM 7집 발매 기념 콘서트 / 사진제공=얼반웍스

가수 KCM이 7집 발매 기념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20일 부산 소향씨어터에서 ‘KCM 7집 파트1 발매기념 콘서트’가 열렸다.

KCM은 히트곡 ‘흑백사진’으로 오프닝 무대를 꾸몄다. 이어 2000년대를 주름잡았던 ‘알아요’ ‘은영이에게’ 등 대표곡들과 7집 앨범 ‘promise’ 타이틀곡 ‘겁이 난다’와 수록곡 ‘크게 울어’ 등을 불렀다. 과거 ‘불후의 명곡’에서 선보였던 댄스를 다시 한 번 보이며 반전 매력을 뽐내기도 했다.

KCM은 “오랜만에 콘서트를 한다. 팬들을 만나서 좋고, 여러분 앞에서 노래할 수 있어감사하다”고 말했다.

KCM은 오는 6월 22일 서울 더케이홀에서 두 번째 콘서트를 개최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