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건, 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 캐스팅…김세정 멘토로 활약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유건/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유건이 KBS2 새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연출 이정미, 극본 김민주)에 출연한다.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살인사건이 있었던 ‘그날’의 기억을 전부 잃은 팀파니스트 홍이영(김세정)이 수상한 음치남 장윤(연우진)을 만난 뒤 잃어버린 진실을 찾아가는 미스터리 로코다.

유건은 극 중 오케스트라의 수석 팀파니스트 ‘마이클 리’ 역을 맡아 홍이영의 멘토가 된다. 마이클 리는 한국계 미국인으로서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에서 경력을 쌓은 실력 있는 팀파니 연주자다. 멘토, 멘티 관계로 끈끈한 정을 쌓아갈 유건과 김세정의 사제 케미가 예고되고 있다.

유건은 올해 초 ‘황후의 품격’에서 베일에 싸인 황실경호원 강주승으로 열연해 눈길을 끌었다.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오는 7월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