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아이즈원, ‘아모르파티’로 뭉쳤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우리를 보고 행복하셨으면 좋겠어요.”

그룹 아이즈원이 20일 오후 방송된 KBS2 음악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의 김연자 편에서 이같이 말했다.

김연자의 히트곡 ‘아모르 파티’를 선곡한 아이즈원은 흥겨운 분위기의 노래를 자신들만의 느낌으로 재해석해 환호를 얻었다. 묵직한 랩과 이채연의 독무까지 넣어 색다르게 구성했다.

MC 정재형은 “깜찍하고 귀여운 ‘아모르 파티’를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펜타곤은 “편곡을 새롭게 해서 들으니 좋다”고 칭찬했다. 손승연 역시 “원곡과 다른 느낌을 보여주려고 한 노력이 엿보였다”고 호평했다.

아이즈원의 공연을 본 김연자는 “‘아모르 파티’는 내게 영광스러운 노래다. 가수 생활을 하면서 용기와 힘을 줬다. 사랑해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눈물을 흘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