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트로트라마’ 안소미, 사랑 VS 가족…시련의 결말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개그콘서트’

코미디언 안소미가 역대급 시련을 맞이한다.

오는 21일 오후 방송되는 KBS2 ‘개그콘서트’의 코너 ‘트로트라마’에서는 김태원이 운영하는 유명 레스토랑의 메인 셰프 자리를 두고 안소미와 서태훈, 장하나와 임성욱이 치열한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트로트라마’는 트로트와 드라마를 접목시킨 신개념 음악 개그이다. 매주 흥미로운 이야기와 트로트를 절묘하게 섞어 관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방송에서는 언니 장하나와 셰프 서태훈 사이에서 선택의 기로에 놓인 안소미의 고민이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한다. 가족을 위해 사랑하는 서태훈을 배신해야만 하는 안소미가 인생 최대의 위기에서 어떤 선택을 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서태훈은 화를 내다가도 은근하게 챙겨주는 매력으로 안소미의 마음을 흔들며 더욱 고민에 빠지게 만든다. 특히 안소미의 선택이 담긴 음식을 맛본 레스토랑 사장 김태원의 시식평은 역대급 반전을 예고해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할 예정이다.

트로트라마의 또 다른 관전 포인트인 이가은의 활약도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부산갈매기로 변신한 이가은은 경연 도중 깜짝 등장해 강렬한 춤사위를 펼쳐 녹화장을 큰 웃음에 빠뜨리며 열광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