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상민이 흠뻑 빠진 ‘아는 급식’ 코너 재등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마마무(위), 가수 이상민. / 제공=JTBC ‘아는형님’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의 새로운 코너 ‘아는 급식’이 다시 찾아온다.

20일 오후 9시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그룹 마마무가 출연한다. 네 사람은 끈끈한 팀워크에서 나오는 입담과 남다른 예능감까지 뽐내며 ‘믿고 보는 마마무’라는 수식어를 증명한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는 지난 방송부터 시작된 새 코너 ‘아는 급식’이 다시 찾아왔다. ‘아는 급식’은 출연자들이 문제를 직접 내고, 제작진이 원하는 인원 수의 출연자가 정답을 맞히는 코너다. 정답을 맞힌 출연자는 현장에서 직접 만든 반찬까지 맛볼 수 있어 출연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번에도 다시 시작된 ‘아는 급식’ 코너를 크게 반겼다고 한다. 특히 이상민은 “이렇게 퀴즈를 내고 맞힌 후, 맛있는 밥을 먹는다면 10년도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이어 “이 시간이 즐거워서 기다려진다”며 진심으로 반가워하는 마음을 보였다. 마마무 역시 열심히 참여하며, 크게 만족감을 표했다.

‘아는형님’ 제작진은 “이날 식사 시간에서는 강호동과 화사가 전매특허 먹방 실력을 발휘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그간 쌓아온 차원이 다른 ‘먹방’ 기술로 다른 출연자들과 마마무의 군침마저 돌게 만들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