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신곡 ‘Superhuman’ 향한 글로벌 관심 뜨겁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NCT 127.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엔시티 127(NCT 127)이 미국 ABC의 대표 프로그램 ‘굿모닝 아메리카(Good Morning America)’에서 공개한 신곡 ‘슈퍼휴먼(Superhuman)’으로 빌보드, MTV, 하입베이(HYPEBAE) 등 현지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빌보드는 지난 18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NCT 127이 신곡 ‘Superhuman’을 ‘굿모닝 아메리카’에서 깜짝 공개했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올렸다. 이어 “미국 ABC 모닝쇼에 첫 출연한 NCT 127은 뉴욕 타임스퀘어 중심부에서 ‘체리 밤(Cherry Bomb)’과 ‘Superhuman’ 공연을 선보였으며, 압도적인 퍼포먼스로 ‘굿모닝 아메리카’를 휩쓸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음악 전문 케이블 MTV 역시 이번 무대를 조명하며 “‘Superhuman’은 당신을 춤추고 싶게 할 만큼 통통 튀고 활기 넘치는 트랙이다. 새 음반은 지금까지 K팝에서 만날 수 없던 새로운 디스코 펑크 장르를 선보인다”고 소개했다. 아울러 “‘굿모닝 아메리카’에서 보여준 ‘Superhuman’ 무대는 NCT 127 특유의 카리스마와 날카로운 안무가 어우러진 눈부신 장면이었다”고 호평했다.

더불어 미국의 뷰티 및 패션 매거진 하입베이도 홈페이지를 통해 “NCT 127이 뉴욕 타임스퀘어의 거대한 전광판을 점령했다”며 NCT 127의 ‘굿모닝 아메리카’ 출연 소식을 전해, NCT 127에 대한 관심을 증명했다.

NCT 127은 오는 23일(현지시간) 미국 FOX 5의 유명 모닝쇼 ‘굿데이 뉴욕(Good Day New York)’에 출연할 예정이며, 4월 24일(현지시간) 뉴저지 프루덴셜 센터(PRUDENTIAL CENTER) 공연을 시작으로 미국과 캐나다 11개 도시에서 12회에 걸쳐 첫 북미 투어를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