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출신 김경란 ‘비디오스타’ 출연…공백기 이후 첫 예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비디오스타’ 김경란./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이 공백기 이후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처음으로 예능 토크쇼에 출연한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에서는 김경란이 연극 ‘사랑해 엄마’로 컴백하게 된 계기를 밝힌다. 김경란은 2001년 KBS에서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한 후 2012년 프리랜서 선언을 했다. 이후 활발한 활동을 하는 듯 했지만, 공백기를 가지게 됐다.

김경란은 ‘사랑해 엄마’를 하게 된 계기가 조혜련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는 “평소 절친한 조혜련의 권유로 연극에 도전하게 되었는데 하길 잘한 것 같다”며 “요즘 연극 연습 덕분에 행복한 일상을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아나운서 초창기 시절을 떠올리며 어머니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드러냈다. 데뷔 초 2년 반 동안 아침 뉴스를 할 때 매일 엄마에게 받은 쪽지에 감동을 했다고.

김경란은 “바빴던 아나운서 시절을 버티게 해준 엄마의 쪽지를 모아 책을 내고 싶다”고 했다.

김경란이 출연하는 ‘비디오스타’는 오는 23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