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대희→오나미, 소외 지역 아이들 위해 베트남 찾아…’훈훈한 마음’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베트남 봉사활동 중인 개그맨 4인방 / 사진제공=플랜코리아

개그맨 김대희, 조윤호, 오나미, 이세진이 베트남 꼰뚬에서 아이들을 위한 뜻깊은 봉사활동을 했다.

플랜코리아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김대희, 조윤호, 오나미, 이세진은 지난 4일부터 8일까지 베트남 꼰뚬 지역 ‘카파칼롱 초등학교’에서 건축봉사와 교육봉사를 하고 돌아왔다.

김대희, 조윤호, 이세진은 시멘트를 바르는 바닥 평탄화 작업을 하며 야외 도서관과 위생시설 등 아이들의 공간 건립에 동참했다. 오나미는 현지 초등학교 아이들과 함께 어울리며 웃음 가득한 시간을 가졌다. 팔찌 만들기, 비누 만들기, 페이스 페인팅, 한국 음식 만들기 등 아이들의 창의력을 돕는 교육봉사를 진행했다.

매년 소외 지역 아이들을 위한 봉사활동에 동참하고 있는 김대희는 “올해로 다섯 번째 참여하고 있다. 현지 아이들이 우리가 직접 만든 시설물에서 뛰노는 사진을 볼 때마다 뿌듯하다”고 말했다. 조윤호는 “봉사를 할수록 함께하는 사람들과 호흡이 맞아가는 걸 느낀다. 말은 통하지 않아도 눈빛만으로 소통됐다”고 했다.

이세진은 “앞으로 더 많은 봉사에 참여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우리가 건축에 참여한 놀이터와 도서관을 아이들이 어떻게 사용할지 궁금하다”며 다음에 와서 직접 보고 싶다는 의지를 보였다. 오나미는 “부족하지만 조금이나마 누군가에게 도움이 돼 감사한 시간이었다. 착하고 순수한 아이들 덕분에 내가 더 힐링 됐다. 모두 아프지 말고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